SWING 공유 서비스 앱


SWING 공유 서비스 앱

PRESS
보도 자료

2021.06.15 [전자신문] 스윙, '오늘은 라이더' 출시…배달기사 전용 공유킥보드 무제한 서비스


스윙, '오늘은 라이더' 출시…배달기사 전용 공유킥보드 무제한 서비스




공유킥보드 '스윙(SWING)'을 운영하는 더스윙(대표 김형산)이 배달 라이더 전용 무제한 킥보드 이용 서비스 '오늘은 라이더'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스윙은 최근 급증하고 있는 N잡 배달 라이더들의 탈 것에 대한 고민, 휴식 공간 부재, 안전 문제에 대한 고충을 해결하고자 '오늘은 라이더'를 마련했다. 다양한 꿈을 위해 퇴근 후나 휴일 등 남는 시간에 배달하며 용돈을 버는 청년들이 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안전하게 전동 킥보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기획했다.

 

오늘은 라이더는 배달을 하는 동한 충전 및 수리에 대한 불편함과 걱정 없이 무제한으로 킥보드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용 도중에 배터리 교체가 필요할 경우에는 가까운 센터로 방문해 새 기기로 교체하거나, 여분의 배터리 추가 대여로 신속히 배달할 수 있다. 또 서비스 가입 중에는 개인용 킥보드처럼 집으로 수령해 사용할 수도 있다. 요금은 하루 무제한 이용 4900원, 일주일 무제한 이용 2만9000원, 한 달 무제한 이용 5만9000원으로 기간별로 상이하다.

 

스윙은 오늘은 라이더 서비스를 시작하는 배달 라이더들 모두에게 안전 교육 이수를 필수로 하고, 헬멧을 무료로 상시 대여해 안전한 라이더 문화를 장려할 계획이다. 오늘은 라이더 브랜드 네이밍은 '오늘은 라이더, 내일은 배우, 가수, 학생, 직장인 등' 청년들의 꿈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았다.

 

오늘은 라이더는 전동 킥보드 외에도 배터리 무제한 교체, 보험, 수리 서비스를 제공하며, 배달 앱 정보 공유, 배달 사고에 대비한 24시 안전 콜 센터 운영 등 배달에 필요한 모든 것을 '라이더스 라운지' 공간에 집약해 원스톱으로 제공한다. 배달 라이더가 처음이라면 준비하기 힘든 헬멧, 배달 가방, 레인코트 등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공식 홈페이지에서 가입 신청서를 작성 후, '라이더스 라운지'에 방문해 배달 라이더임을 인증하고 현장에서 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스윙은 신규 서비스 출시 기념으로 오는 30일까지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늘은 라이더 공식 홈페이지에서 가입 신청서를 작성하는 사람 대상으로 킥보드 한 달 무제한 무료 이용 혜택을 제공하고, 선착순 50명에게 헬멧을 증정한다. 또 매주 추첨을 통해 문화 상품권을 증정한다. 친구를 추천하면 추천인과 추천 받은 사람 모두에게 1만원 할인권을 지급한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

*출처: https://www.etnews.com/20210615000186

 

WANT TO JOIN?